해커스어학원, 해커스토익, 토익강좌, 수강신청

그래머게이트웨이 소문내기 이벤트

대학순위 게시판 글쓰기 목록보기

"찬밥 신세" 로스쿨 첫 졸업생의 분노
바나나우유 | 2012.03.06 | 조회 598

실업 문제의 심각함은 이번에 졸업한 1기 로스쿨생을 통해서도 충분히 알 수 있다. 지방의 한 로스쿨을 졸업하고, 지금은 경북의 한 변호사 사무실에서 인턴으로 일하고 있는 정모(34)씨는 "지난 1월 변호사 시험을 친 직후부터 30군데 넘는 로펌과 일반 기업에 지원 했지만 모두 탈락했다"고 털어놨다.

일각에서는 서울 소재 명문대 로스쿨 졸업생에게는 해당되지 않는 얘기라는 평가도 있지만 사정이 호락호락하지는 않다. 로펌 등에서는 기존 보수 수준에 60%, 적게는 절반 수준에서 채용을 하고 있으며 그나마도 일정 기간 후 정식 채용을 결정하겠다는 사실상의 '인턴' 형식을 취하고 있기 때문이다. 서울대 로스쿨을 졸업한 A씨는 "지방보다
취업
의 문이 상대적으로 넓은 측면은 있지만 실업 문제에서 예외가 될 수 없다"고 말했다.



 


목록보기
태국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