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40301] 토익0원

해티즌 연애상담반 글쓰기 목록보기

각 학과별 비애(스압 주의 ㅎㄷㄷ)
완전 | 2009.10.13 | 조회 1028

저는 물리학과입니다.            산으로 님 생각 / 2005.02.15
아예 말을 안걸죠.ㅋㅋ


 


 


기계 자동차 공학과.. --;                    fahdasgk 님 생각 / 2005.02.15
회사 갔는데 과장이 묻는다.. 자네 자동차공학 했다며..?
술먹다는데 과장이 말한다.. 내일 자동차 고장난 것좀 봐주게..
결국 카센터가서 고쳐서 줬다... 부품값만 받았다.. 제길슨...


 


 


법학과...                                 법돌이 님 생각 / 2005.02.15
솔로몬의 선택 볼때 가족들 시선 집중이 무섭다...
틀리면 대학 괜히 보냈다는 부모님의 눈빛....


 


 


작곡과 ㅋㅋㅋ                        waterlily 님 생각 / 2005.02.15
진짜 웃긴다. 자기를 위한 곡을 만들어 달래. 자기가 무슨 엘리제인 줄 아나 봐. ㅋㅋㅋ. 그럴 땐 이러세요. 널 보니 악상이 안 떠올라~


 


 


사학(史學)과 인데요-_-                꼬마신랑 님 생각 / 2005.02.15
신기한과 많네요^^;; 저도 그냥 비애라기 보단 좀 당황스러웠던 경우가 있는데-_-;; 생전 처음듣는 도시의 역사 알려달랍니다-_-;; 거참;; 저희학교는 서양사 동양사 머 그런 따로 전공없이 전반적으로 다 배우는데요. 작은 도시 하나하나의 역사까지는 안배우거덩요?-_ㅠ


 



약학과..                   그대는눈물겹다 님 생각 / 2005.02.15
친구들이 마약 살 수 있냐 물어봅니다-_-


 


 


한약과                          이노니 님 생각 / 2005.02.15
풀뿌리 들고 와 몸 어디에 좋냐고 물어본다.
내 참...
내가 우찌 알아서...


 


 


게임공학과                          낭인의 봄 님 생각 / 2005.02.15
게임 배워서 뭐할라고.... 뭐 써먹을꺼 있다고 배우는데..
이러면 완전 열받져..ㅋㅋㅋ


 


 


저는 국문과인데..                          Tube Rose 님 생각 / 2005.02.15
국문과도 가끔 맞춤법이 헷갈리는 게 나옵니다.. 그럴 때마다 야유 받습니다. 국어사전을 다 외워야 합니까?ㅡ.,ㅡ;;
그리고 한문 무지 잘 아는 줄 압니다. 하지만 국문과에도 천자문도 다 못 뗀 사람 수두룩합니다 ㅡ.,ㅡ;;


 


 


패디과요..                                      잃어버린 기억 님 생각 / 2005.02.15
패디과는 최신유행하는 옷을 입는 사람이 아니다.ㅡㅡ 그리고 앞으로 유행할 디자인이나 색깔같은거 묻지마라 제발ㅠㅠ 그건 나도모른다 ㅠㅠ
주위 사람들.. 일단 있는 옷부터 내밀고 코디해달라고하는데.. 난 코디네이터가 아니다ㅡ,ㅡ


 


 


축산과                                   rlatjddbs 님 생각 / 2005.02.15
소키우고 돼지 키우냐 ㅡㅡ;;
고기 먹으러 가면... 너 부위별 이름 다 알겠따??;;;;


 



교대 체육교육과                     파란하늘뭉게구름 님 생각 / 2005.02.15
-_- 백핸드 스프링을 자유롭게 구사하며.
철인인줄 압니다.


 



사회과학계열..일명 사과..           Myblogin 님 생각 / 2005.02.15
사과계열입니다.. 싸우고 나면 사과시키는 게 일인줄 압니다..-_-


 


 


식품공학과의 비애                        김병희 님 생각 / 2005.02.15
식품공학과 출신은 뭐 조리사나 요리사가 되는지 착각한다. 실제로 요리법은 하나도 안 배움. (요리는 조리과가 잘할듯, 식품공학과는 화학과 미생물 분야 위주로 공부함) 그리고 식품영양학과랑 착각도 많이 한다.
"다이어트 할건데 식단 좀 짜봐라" (ㅜ.ㅜ 대략 난감) 물론 각 식품의 Kcal는 안다. 그런데 식단은 짜기 힘들다. 식품공학과...


 



영어영문학과                       빠가야로 님 생각 / 2005.02.15
"쌩뚱맞죠"가 영어로 모야?
ㅡ.ㅡ;;


 



지리학과                        지리학도 님 생각 / 2005.02.15
전세계 촌동네 이름까지 전부 다 알고 있어야 한다 혹은 전세계 모든 소수부족 풍습을 다 알고 있어야 한다;;;;
티비서 무슨 부족 소개 한번 되면;;; 골치 아프다


 


 


작곡과는..                          미래를 위해 님 생각 / 2005.02.15
툭하면 자신들을 위한 노래를 하나 써보라란다..


 



컴공의 비애 공감함...                   MegaPowers 님 생각 / 2005.02.15
컴공전공자가 무슨a/s 맨인가? 글구, 컴전공하면 워드 엄청 잘치는 줄 안다. 워드나 윈도우의 무슨 기능 자주물어보고 모르면 컴공이 그런것도 모르냐한다. 사실 컴공은 이런거 학교서 전혀 안배운다. 그럼, 자동차공학을 전공하면 다 레이싱을 잘하고 선수인가? 윈도우즈, 워드 같은거 다루는 것은 컴공전공자와 무관하다.


 


 


컴공과의 비애....                        save 님 생각 / 2005.02.15
다른과도 마찬가지겠지만...
정말 나두 컴공과 나왔지만 컴터에 대한 분야가 너무 광범위하다...
그걸 다 어떻게 아나.....
장사꾼도 아니고 시세를 어떻게 알아....


 


 


작곡과                                Maestro CHOI 님 생각 / 2005.02.15
1.대중가요 만드는줄안다.
2.모두 작곡가 되는줄 안다(철학과 나온다고 다 철학가 되던가?)
3.나오면 할거없는줄 안다(작곡가 음대중에서 선택폭이 젤 넓거늘...)
4.길거리 걷다가 영감받으면 미친듯이 써내려가는줄 안다.


 



섬유공학과인데...                  권상목 님 생각 / 2005.02.15
내한테 옷 메이커 같은 거 좀 묻지 마라... 내가 옷가게 사장이냐?
그리고 옷 성분 묻는 사람 옷 안에 라벨 봐라 다 적혀있다~!
글고 우리과는 옷 만드는 거랑 디자인 하는 거 배우는 과 아니거덩~!!


 



중문과...                            터프석이 님 생각 / 2005.02.15
중국에서 중문과 졸업했는데... 사람들이 항상 묻는말 야! 중국에서 한달 살라면 얼마나 드냐? 그거야 ㅡ.,ㅡㅋ 쓰기 나름아닌가... 나중에 한마디 더 던지는 말... 떼놈의 쐐끼들.. 떱...


 


 


심리학과 공감-ㅇ-ㅋ                010718186ㅋㅋ 님 생각 / 2005.02.15
친구:''레드썬''할줄 알겟네~해바해바~-_-ㅗ


 



저는 비서과인데요.                     -날아라- 님 생각 / 2005.02.15
비서과라고 하면 "커피 잘 타겠네?" 이럽니다.
비서가 커피만 타는 일입니까? 비서는 스케줄 관리며 모든 회의의 확정이며 예약이며
사소한 일에도 만전을 기해야하고 얼마나 스트레스 받는 일인뎅..
커피 지가 타먹는 보스도 있습니다..


 



지리샘님;;                               지리학도 님 생각 / 2005.02.15
심지어 소풍가서 도시락 까먹을 때 학생들이 묻는다;;;
풍수지리학적 입장에서 어디서 먹어야 소화가 잘대요-_-;;;;


 



산림자원학과였는데..               수정 님 생각 / 2005.02.15
군대있을대..산림자원학과라고하니깐..이것들이 살림으로 들었는지 취사병으로 배치하네요~ 저만 그런줄 알았는데 제 친구도 그리됐고, 후배도 그리됐든데..ㅡㅡ;


 



성악과인데..                 soprano84 님 생각 / 2005.02.15
어른들은.. 성악과면..다뚱뚱한줄안다..
그리고..특히 어른들.. 신기하다며 노래해보라고시킨다.. ㅡㅡ;


 



철학과..                           -ㅁ- 님 생각 / 2005.02.15
우선 손바닥을 내밉니다. ㅡㅡ^ 좀, 볼 줄 알겠네... -_-;;;


 



이웃집 할배                        일 마레 님 생각 / 2005.02.15
시각디자인과 나오면 안경점에 취직하는줄 알고 계셔.. 매사에 부정적인 시각으로 보는 사람들 긍정적인 시각으로 보게 만드는 안경 연구하는 꽌줄 아시나봐


 



사학과 나왔는데...                푸르뫼 님 생각 / 2005.02.15
사극만 나오면...저 사람 다음주에 죽나?...다음 이야기 어떻게 되냐?...
사학과 백날 공부해도 그런거 안 배우는뎅....


 



물리학과                                 denari 님 생각 / 2005.02.15
물리학과 출신이 당구도 못쳐? 골프도 못쳐? 스윙을 물리학적으로 교정해 달라... 이런 젠장. -_-


 



심리학과                                jin 님 생각 / 2005.02.15
사람들:"지금 내가 무슨 생각하게?" 나: 응? -_-.......-_-;; 심리학과가 무슨 점쟁이도 아니고, 무슨 생각 하는지 어떻게 안단 말이오? 심리학과라고 하면 100이면 99명은 꼭 저런다ㅠㅠ 제발~ㅠㅠ


 



디자인과...                              Nellas 님 생각 / 2005.02.15
옷 그저그렇게 입으면
사람들은 디자인에 소질이 없다고 생각한다ㅡ_ㅡ;;
그래서 나도 모르게 옷고를때 특이하거나 눈에띄는옷만 찾는다;;
나는 시각디자인 전공인데ㅠ 사람들은 디자인전공이면
전부 옷 잘입고 개성이 뛰어난줄 안다ㅠㅠ


 



화학과의 남용 및 오용 -_-                         waterlily 님 생각 / 2005.02.15
몇몇 남학생들은 부탁도 안 한 무허가 화장품 만들어 타과 여학생들의 환심을 사려 한다. 안정성 및 제품 품질의 미보증. 사이다, 기타 식품들을 만들 줄 안다고 자랑하지만 만들어서 먹여준 적은 없다. 먹어보라 해도 사실 두렵다. -_-


 



의상디자인~~:                               슬기이 님 생각 / 2005.02.15
그리고 제발 김태희씨 보시고 넌 같은 의류학과인데 왜이러냐~~: 이말 좀 하지말라고요


 



물리학과...                              Like A Fire 님 생각 / 2005.02.15
내가 아인슈타인인줄 압니다... 오목두다가 물리학과니까 물러달라는사람은 또 뭡니까?? ㅡㅡ;;


 


 


그렇죠..사학전공 학생에게 꼭 물어보는..                     sunforest 님 생각 / 2005.02.15
고구려..동북공정 관련. 요즘은 박정희.
박정희 업적과 폐해에 대해 얘기하다 부모님과 싸웠습니다..-.-;;


 



화학과                     희야 님 생각 / 2005.02.15
화학과라고 하면 한결같이,,
"폭탄 만들어요?"
"술 만들줄 알겠네요~"
ㅡㅡ;;


 



레크리에이션과 나와서 교수하는데,....            우산장수 최진이 님 생각 / 2005.02.15
우리친구들 모이면 "야! 우리 즐겁게 데리고 놀아봐!" 이말로 시작하죠
짜증나.....
그건 그래두 나요. "야 어디로 놀러가면 좋냐? 너 레크과면서 그것두 모르냐?" 더 짱나죠ㅠㅠ


 



경찰행정학과 -.                  이랑이 님 생각 / 2005.02.15
= _=;; 맞습니다 -, 아무도 여자로 안봐줍니다 -;;;
그리고 꼭 운동 잘하란 법도 없잖습니까 -. ㅠ _ㅠ


 



사학과 안의 서양사, 동양사, 한국사                 waterlily 님 생각 / 2005.02.15
이게 과별로 나눠진 학교도 있고 합쳐진 학교도 있다. 사극이나 영화로 공격(?) 당할 때는 사학과는 대책이 있음. 한국사를 물어보면 전 서양사 전공이라서... -_- 나눠진 곳은 대책 없다. 모르면 무식으로 바로 매도, 공격 개시. 지들도 전공 다 모름서.


 



무기재료공학과..                     하얀나라 님 생각 / 2005.02.15
사촌형이 무기재료공학과 다녔을 때
그 위 형하고 나하고 했던말...
"그래 어떤 무기 만드는데? 탱크 재료도 취급하냐?"^^;
무기재료공학과 나와서 삼성 반도체사업부에서 잘나가고 있슴^^


 


 


ㅋㅋ 넘 잼있어요...              메롱 님 생각 / 2005.02.15
하지만 비참해요..동감이에요....
간호학과는 1학년부터 주사 꽂아달라고 해요...ㅜㅠ


 


 


소비자경제인데...               슬픈 눈물 님 생각 / 2005.02.15
애덜이 인터넷에서 옷같은거 잘못사서 환불안해주면 해결좀 해달라는-_-;;;


 



영문과!!                   cocakey 님 생각 / 2005.02.15
어떻게 하면 영어 잘 하냐고 묻지마시오...나도 답답소...


 


 


특수교육과~                  LUDA 님 생각 / 2005.02.15
특수교육과라그럼사람들이다~~성직자거의비스무리하게착한줄안다.착한척내숭떨려면 부담될떄가 한두번아님, 글구 취업당연히보장된다고생각하시는것....저희도 취업안되거든요 ㅡㅡ;;;


 



민속학과..                        캥거루 님 생각 / 2005.02.15
민속학한다고 하면... 탈춤추고 장승깍고 민요배우겠네?? 하시더라구요..ㅡ.ㅡ;;;헐ㅋㅋ
민속은 우리 생활이라구요!


 


 


가장 두려운건 법학괍니다...                김수민 님 생각 / 2005.02.15
솔로몬의 선택 보고 있음 저거머야?? 맞춰보라하고 틀림 ㅠ,ㅠ 개망신이죠....


 



나도 법대                                    보여주자 님 생각 / 2005.02.15
난 절대 ''솔로몬의 선택'' 하는 날에는 방에서 공부하는 척한다.


 



저는 미대생입니다                             하늘로가자! 님 생각 / 2005.02.15
길가다가 아무 화랑에 걸린 그림 가르키면서 "야~ 저거 누구 그림이냐?"
이럴때 무지 난감합니다 -_-... 내가 어떻게 아냐고!!!!!!!
전국에는 수십개의 미대가 있고 매년 수만명의 졸업생들중 적지 않은 사람들이 작품을 그립니다 -_-; 나더러 그거 다 외우라고!!!앙??!!


 


 


수학과..;                         쏭쏭나라마왕 님 생각 / 2005.02.15
로또 뚫어 보라던데; (이런 허무 맹랑한..;ㅡㅡ)


 


 


문헌정보학과...                        여우ㄱㅏㅅ1ㄴㅔ 님 생각 / 2005.02.15
친구왈 : 책 많이 읽겠네..
좋은 책 좀 골라서 리스트 좀 만들어 줘라..
요즘 무슨 책이 있는지 몰라서...
문헌정보학과는 책을 읽는 과가 아니라 도서관에서 이용자에게 정보를 제공해주는 과인데..ㅠㅁㅠ


 


 


만화과인데..                   아이쿠 님 생각 / 2005.02.15
다들 자기 그려달라고 조른다.
-_-;;; 초난감.


 


 


사진학과                             juhee 님 생각 / 2005.02.15
결혼식,칠순잔치,돌잔치등등....경조사모임만 있으면 "와서 사진좀 찍어줘..."
우리가 찍사냐!!!
미팅,소개팅,등등 "그럼 사진 잘찍겠네요~"
핸드폰 카메라 내밀면서 "한장찍어주세요~"
핸드폰으로 콱 패버리고싶다. 아우~~


 



나는 수학과인데요                       기오코 님 생각 / 2005.02.15
나는 수학과 인데요, 어느날 과사무실에 앉아 있자니,
누가 전화를 걸어서 다짜고짜 묻습니다,
거기 수학과죠? 루트 2가 얼마예여?
회사 다니면서는 사람수에 맞게 피자 자르기(7등분이나 9등분 같이 좀 어려운거), 시루떡 자르기, 음식 나누기 등을 도맡아 합니다.


 


 


조리학과..                                hong 님 생각 / 2005.02.15
어쩌다 타과 학생들이랑 술을 마시는데..
-_-..내 가방 보면서.."조리과 학생들은 가방에 칼하나씩 가지고 다닌다면서요..보여주세요.."ㅡ ㅡ
옆에 다른 남학생.."조리과랑은 쌈나면 안된다니까..칼맞을수있어..ㅋㅋ"
이런다.


 


 


스페인어과                        sunny 님 생각 / 2005.02.15
내가 레알마드리드에 누가 있는지 어케아냐고...
나만 보면 스페인 프로축구선수명단을 늘어놓는 사람들...대략 난감합니다^^;


 


 


의학과..,                                 문현일 님 생각 / 2005.02.15
a : 의대 다녀요? 무슨 과인데요? b : 무슨과라뇨? 의학과 다녀요...
a : 아뇨...내과, 이비인후과, 외과 있잖아요...
b : 그건 인턴 끝내고 레지던트때 정해요... ㅡ.ㅡ;
의대 6년간 100번 말했음...


 


 


ㅎㅎ 난 미학과 졸업생                          VIC 님 생각 / 2005.02.15
정말 만나는 사람마다 미학과가 무슨과인지 물어본다.. 그리고 미술과 관련된 과인줄 안다.. 미학과는 인문대학에 있소 -_-;


 


 


정보통신공학..                     모래요정바람순이 님 생각 / 2005.02.15
정보통신공학과라고하면..
어느통신사가 잘터져? 라고 물어보시는 어른들..
정말 어이없는건.. 핸드폰 튜닝해달라는 사람...


 



연극영화과                이진구 님 생각 / 2005.02.15
어른: 너 어디과냐?
나: 연영과요..
어른: 우는 연기해바
나: .......
저 연출입니다


 


 


연영과다닌다고 하면...                     자멜리아 님 생각 / 2005.02.15
나 모르는 사람들은 무지 이쁜줄 알고 긴장한다..ㅡ.,ㅡ
내주위 친구들도 무지 이쁜줄 알고 소개팅, 미팅, 조인엠티 가자고 난리들이다...연옌 친구 한두명씩 있는줄 안다...같이 만나자고 조른다....
ㅜㅜ..


 


 


사학과 밑에 썼는뎅...                       waterlily 님 생각 / 2005.02.15
주말에 사극 보고 그 다음 이야기와 주인공들의 관계와 야사에 대해 집중 질문 당함. 그 내용을 다음주 방영분과 비교 분석 당한다.


 


 


저는 문화상품 디자인과 인데요             Dear SweetHeart... 님 생각 / 2005.02.15
문화상품을 디자인 하는 곳인데..
사람들은 저에게 문화상품권을 달라고 때를 쓰죠....ㅡ,.ㅡ;


 


 


무기재료공학과입니다.                dave 님 생각 / 2005.02.15
너 k-2 만들줄아냐? ㅡ.ㅡ;


 


 


문헌정보학과=사서과인데..                 우주속의별하나 님 생각 / 2005.02.15
좋은책좀 뭐 없냐고, 읽은 책중에서 추천좀 해보라고 합니다...
이런 내용을 다룬 책은 뭐냐구 말해달라고 하구요..
이책을 선물받았는데 줄거리는 뭐냐고 물어봅디다..ㅜㅜ..
사서라고 다 책을 많이 읽고 시중의 베스트셀러,시집,철학소설,문학집을 꿰고 있는건 아닙니다..
ddc와 십진분류법등의 대중소분류 저자기호,분류기호를 정하는 과라구요..ㅜㅜ


 


 


불교아동학과                ★☆ㅋ!ㅌ!☆★ 님 생각 / 2005.02.15
동자승 가르치는 줄 알았다...


 


 


문예창작과.........ㅜ.ㅜ                        프라하 님 생각 / 2005.02.15
철자 한번만 틀려도 바보취급...ㅠ.ㅠ
유명한 책은 주인공 이름까지 모르면 또 ..바보취급~~ㅠ.ㅠ
내가 한강수 타령 주제가를 어떻게 알아... 이것들아!!!


 



영상학과                          엄머니 님 생각 / 2005.02.15
뭐배우는데?
(게임/애니메이션/광고/영화 등 영상을 전반적으로 다룬다고 말하면)
와 재밌겠다. 편하겠다.
...... 재밌겠다라는 말은 몰라도 편하겠다 등등의 말은 어이없다.
중간기말? 매일매일이 중간기말기간이다.매주 나오는 과제에 눌려죽는다.


 



멀티미디어과                     행복한 나무 님 생각 / 2005.02.15
동영상 편집 잘하겠네요. 이럽니다 -_-
멀티미디어과는 포토샵이랑 플래쉬, 나모 이런걸로 홈페이지 만드는 과예요 ㅠㅠ 가끔 디자인도 하고.. ㅠㅠ 근데 왜 동영상 제작해달라고 합니까 ㅠㅠ


 


 


시각디자인과                  진 님 생각 / 2005.02.15
군대시절 연병장 줄 긋기는 시각디자인 담당이다... ㅡㅡ;


 


 


내친구 군대갔는데..                 아싸~날라차기~ 님 생각 / 2005.02.15
유전공학과(생명과학부)를 유전과라고 썼다가 군대가서 유류창고 및 저장 탱크 관리하고 있어요 ㅋㅋ


 



수의예과입니다.                        루니 님 생각 / 2005.02.15
아래에도 글남겼는데 또하나.. 수의예다닌다면 전부 "강아지 좋아하니나봐요?" 라고 묻는데.. ㅡㅡ;; 꼭 "개"좋아하는 사람만 수의예가는거 아니거든요..


 


 


저는 관광학전공입니다....                Justice Zealot 님 생각 / 2005.02.15
이 기사에는 언급이 되어있지 않지만 관광학도인 저에게는
한국 관광명소와 이상한 건물등의 위치를 물어보는 사람들이 있어
일일이 알려줘야하는 비애가 있습니당....
어떻게 알았는지 첫인상부터 관광학도라는게 나타난다나 어쩐다나...
에휴....


 



체육학과...                     짜V체육V요 님 생각 / 2005.02.15
그리고..
제발 스포츠 마사지좀 해달라고..
그러지 마세요...
ㅡ_ㅡ;;;;
힘들어요..


 


 


심리학과                    근영 님 생각 / 2005.02.15
미팅나가면 상대방들 항상 긴장한다 -_-
(내가 무슨 독심술 배우나?)
집에 수정구슬 있냐고 물어본 사람도 있었고
최면술 할 줄 아느냐고 물어본 사람도 있었다...
대략 난감 -_-
그놈의 레드썬!! 은 심리학이 아니라구요~~~~ 쫌!!


 


 


경제학과...                        mad-mado 님 생각 / 2005.02.15
설날에 죽는줄알았다...지금 주식사는게 어떠냐고 하도 물어봐서..
"지금 오르는 중이라네요.."이러니까..그말 들은 일가친척 전부 낼 주식산다고..난리다..추석때 과연 난 어떻게 될까...ㅜㅜ;;;덜덜덛ㄷ더덛ㄷㄹㄹ


 



저는 초등교육전공입니다.            예비교사 님 생각 / 2005.02.15
다들 자기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어른이면 초등학생 다 가르칠 수 있는 건 아닌데..
초등교육도 배워야 할 수 있거든요!!ㅋㅋ


 



회계학과.                      영민 님 생각 / 2005.02.15
회계학과....어떤 모임.어떤 자리에서든.총무한다..
저주 받은 총무....총무가 싫어.


 


 


체육학과~~~                        짜V체육V요 님 생각 / 2005.02.15
ㅋㅋㅋ체육학과면 공부못한다는 고정관념..
버리세요....
스포츠의학쪽은 360점이상..고득점자가 수두룩합니다~
공부랑 운동이랑 같이하는게 얼마나 힘든지 아세요???
ㅡ_ㅡ;;
그리고...
체육학과면 다 바람둥이라는 생각...버리세요..
제발..ㅠ_ㅠ


 


 


영어과                              애자짓 님 생각 / 2005.02.15
제발 나한테 흑인영어 가르쳐달라.영어로 랩해봐라 하지마라.


 


 


행정학과                          sw--- 님 생각 / 2005.02.15
여자 직업으로 공무원이 최고지!!!라는 말 백만번 듣게됨.


 


 


저두 역시 사회복지학과입니다;;                       Rina Joly 님 생각 / 2005.02.15
사람들은 그러죠-_-;;; " 성격 좋은 신가봐요??!!" -_-a 성격 거지같아도 할수 있습니다. ㅠ_ㅠ;; 대부분의 사람들이 착각합니다. 사회복지학과는 왠지 착할꺼라고!!!!!!! 우리도 인간이라 성격 잇습니다.;;;; 글고 봉사 않한다고하면 무시합니다. ㅠㅠa 또 일하고 돈받는거 적다고 남에게 하소연도 못합니다. ㅠ-ㅠ 적다고 ...


 


 


정보 디스플레이학과                  서지호 님 생각 / 2005.02.15
무슨 옷을 전시하는 학과인줄 안다... LCD나 PDP, OLED를 연구하는 학과인데....쯧쯧


 


 


나는 부동산학과-_-                          ⌒∇⌒ν 님 생각 / 2005.02.15
보는 어른들마다 복부인되겠구나
나가는 소개팅마다 잘부탁한다 나중에 좋은 땅정보있음 갈켜줘라
어떤 애들은 심지어 부동산학과면 투기하는 법 갈켜주냐고 -_-;;;
부동산학은 경제랑 법이랑 다양한 분야를 배우는 학문이걸랑요;;;;


 


 


문헌정보학과(도서관학과)                       ♡꽃눈맞이♡ 님 생각 / 2005.02.15
저 글 백번 동감합니다. 저는 어디 가서 문헌정보학과라고 하면 "그럼 졸업하고 도서관에서 책 대출해주고 바코드 찍는거야?" 이렇게 물어봅니다. -_- 바코드 찍는 이들은 다 알바생이거늘...


 


 


소방과..                                한글17자영문32자 님 생각 / 2005.02.15
횟집에서 아르바이트하는데;; 버너에서 불났는데 _ 당황해 하던 도중.. 나를 찾을때;; 작은 불이라.. 주위에 있던 수건에 물을 뭍혀 덮어서
불을껏지만.. 큰불일 경우에는.. -_-;;


 


 


문화상품디자인관데..                      불량껌이다 님 생각 / 2005.02.15
문화상품권 디자인하는줄알던데.. 제길..


 


 


하하하 나 전자공학과.....                  엉뚱악마 님 생각 / 2005.02.15
집에서 엄마가 비디오가 안나온다길래..
난 코드 꼽고.. 전원 버튼 누르니..
엄마가 "역시 전자공학과........"


 


 


회화과입니다(서양화과)             이명화 님 생각 / 2005.02.15
남들한테 회화과라고하면,,영어 잘하겠네~~이럽니다,,,ㅠㅜ
영어회화인줄압니다,,
그리고,,서양화과라고하면,,초상화 그려달라고 10이면 9명이말합니다,,


 


 


장의과.. 박용진 님 생각 / 2005.02.15
우리집 뽀삐 죽었는데...염 좀 해줘~!!


 


목록보기